• 건강홈
  • 건강뉴스
  • 전문가 칼럼
  • 웰빙라이프
    • WeeklyFocus
    • 미용성형
    • 다이어트
    • 웰빙푸드
    • 스포츠/레저
    • 성과사랑
    • 음주와건강
    • 흡연과건강
    • 응급처치
    • 임신육아
    • 한방정보
  • 하이닥TV
    • 닥터인터뷰
    • 웰빙푸드
    • 스포츠/헬스
  • 공개상담실
  • 의학백과
    • 의학백과
    • 증상별FAQ
  • 자가체커
    • 일반자가체커
    • 남녀자가체커
    • 소아자가체커
하이닥TV
Home  >  하이닥TV  >  닥터인터뷰
일상을 괴롭히는 노안·백내장, 카탈리스로 한번에!
[수정안과 박수정 원장] 
등록일 2018-02-14 오전 11:42
노안·백내장 수술에 대해서 수정안과 박수정 안과 전문의와 함께 알아봅니다.

나이보다 젊게 사는 꽃중년도 눈에 오는 노화는 피하기 어렵습니다. 대표적인 노인성 안질환으로는 눈앞의 시야가 뿌옇게 보이는 백내장과 가까운 시야가 잘 보이지 않는 노안이 있습니다.

◆백내장

우선 백내장은 수정체 노화로 인한 노인성 백내장이 가장 많은데요, 수정체가 혼탁해져 빛을 제대로 통과 시키지 못하게 되면서 안개가 낀 것처럼 시야가 뿌옇게 흐려 보이게 되는 증상입니다. 초기 백내장은 점안약 으로 백내장의 진행을 막지만 중기 이후의 백내장은 점안약으로 치료가 힘들고 수술적 치료가 필요합니다.

백내장수술은 혼탁이 온 수정체인 백내장을 제거하고 백내장이 있던 자리에 인공수정체를 삽입함으로써 완 성되는데요, 이러한 한계를 극복하기 위해 고안된 것이 바로 인공수정체이고, 노안까지 교정 가능한 인공수정 체가 다초점 인공수정체입니다. 다초점인공수정체는 여러 가지의 초점을 가지고 있으므로 원거리는 물론이고, 근거리와 중간거리까지 다 잘 보이게 됩니다.또한 노안과 함께 난시까지 교정할 수 있는 난시교정용 다초점 인공수정체를 이용한다면 더욱 선명한 시력을 회복할 수 있습니다.

◆노안

노안은 수정체의 노화로 인해서 탄력성이 감소하고 비대해지기 때문에 생기는 현상으로 교정의 비수술적인 방법으로는 돋보기안경, 돋보기 콘텍트 렌즈 등이 있으며 수술적인 방법으로는 라식/라섹과, 각막 인레이, 안 내렌즈, 다초점수정체 삽입수술 등이 있습니다.

◆백내장, 노안 한번에 해결하는 카탈리스 레이저

안타깝게도 노안과 백내장은 함께 오는 경우가 많아 고통이 배가 됩니다. 이 경우에는 두 질환을 함께 없 앨 수 있는 3D올레이저 다초점 인공수정체 수술을 적용할 수 있습니다.

카탈리스 레이저 장비는 컴퓨터에 환자의 데이터를 입력하고, 그 수치가 적용된 레이저로 수술을 진행함으 로써 의도한 대로 오차없는 수술이 가능합니다. 그 뿐 아니라, 딱딱하고 혼탁된 수정체를 작은 큐브 모양으로 신속하게 파쇄하기 때문에 과숙백내장환자에게도 각막내피세포의 손상을 최소화할 수 있어 안전하고 3차원 입 체절개방식으로 각막난시를 교정하는 시스템도 포함돼있어 개인맞춤의 정확한 난시교정으로 깨끗한 시력을 얻 을 수 있습니다.

◆주의사항

레이저와 컴퓨터를 사용해 수술의 정확성을 높인 카탈리스 수술이라고 해도, 인공수정체의 선택이 잘못된 다면 만족하는 결과를 가져오기가 힘듭니다. 따라서 수술 전의 정밀한 검사를 통해서 본인에게 가장 적합한 인공수정체가 무엇인지를 안과전문의와 함께 충분히 상담하는 것이 중요합니다.

또한, 병원을 선택할 때는 수술 경험이 풍부하고 다양한 인공수정체들이 구비된 곳인지, 수술 장비를 충분 히 갖춘 곳인지 등을 꼼꼼하게 따져보시고 정확하고 안전하게 시력을 회복하시기 바랍니다.

* 제작: 하이닥 미디어콘텐츠팀 [ 촬영: 김영삼 / 편집: 정선아 / 작가: 정선아 ]
영상제작문의 www.mcirclemedia.com

<저작권©언론사 하이닥,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출처] : http://www.hidoc.co.kr/news/doctorinterview/videoitem/C0000349308 | 하이닥
제공 : 하이닥 ⓒ ㈜엠서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본 서비스는 e-제너두(주)(주)엠서클이 제휴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