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홈
  • 건강뉴스
  • 전문가 칼럼
  • 웰빙라이프
    • WeeklyFocus
    • 미용성형
    • 다이어트
    • 웰빙푸드
    • 스포츠/레저
    • 성과사랑
    • 음주와건강
    • 흡연과건강
    • 응급처치
    • 임신육아
    • 한방정보
  • 하이닥TV
    • 닥터인터뷰
    • 웰빙푸드
    • 스포츠/헬스
  • 공개상담실
  • 의학백과
    • 의학백과
    • 증상별FAQ
  • 자가체커
    • 일반자가체커
    • 남녀자가체커
    • 소아자가체커
건강뉴스
Home  >  건강뉴스
아프리카 감비아 교민 사망 원인, ‘리프트밸리열’이란?
등록일 2018-01-29 오후 5:59

질병관리본부는 아프리카 감비아 거주 교민 1명이 리프트밸리열로 추정되는 감염병으로 사망함에 따라 감비아, 세네갈 지역 방문 시 감염에 주의할 것을 당부했다.

사망자는 감비아 거주 한국인 남성(52세)으로 12월 초(12.5∼12) 감비아, 세네갈, 기니비사우 지역을 여행했으며 여행 후 기침, 발열 등의 증상으로 감비아 현지 병원에 입원하여 중증 말라리아 진단을 받고 치료받던 중, 출혈 경향 등 증세가 악화되어 세네갈의 한 병원으로 후송되어 치료 중 사망했다. 사망자는 사망 전 시행한 혈액검사에서 리프트밸리열 항체 양성으로 확인됐다.

열

이번 리프트밸리열 발생 사례는 감비아에서 2002년 이후 첫 발생으로 최근 현지 유행발생 보고는 없었다.

리프트밸리열은 플레보바이러스(Phlebovirus)에 속하는 리프트밸리열 바이러스에 의해 발생하는 인수 공통 감염질환으로, 2∼6일의 잠복기를 거쳐 감기와 비슷한 열, 근육통, 관절통, 두통 같은 증상을 나타내나, 일부 중증 환자(환자의 약 8∼10%)는 출혈 증상을 보이며 사망에 이를 수 있는 급성 발열성 출혈열 질환이다.

바이러스에 대한 치료제는 없고 증상에 대한 치료만 가능하며, 인체감염 예방 백신은 아직 상용화되어 있지 않으므로 바이러스에 감염되지 않도록 하는 것이 관건이다.

리프트밸리열은 감염된 모기에 물리거나 감염된 동물(소, 염소, 양, 낙타, 영양 등 반추동물)의 혈액 또는 조직에 접촉하여 감염되므로 손 씻기 등 개인위생을 철저히 하고, 위험지역(모리타니아, 세네갈, 감비아, 수단, 남수단, 케냐, 탄자니아, 잠비아, 짐바브웨, 모잠비크, 마다가스카르, 나미비아, 남아프리카, 예멘)에서 감염된 동물의 혈액, 체액 및 사체 접촉을 피해야 하며, 모기기피제 등을 사용하여 모기 물림을 예방하는 등 감염예방 수칙을 준수해야 한다.

한편, 질병관리본부는 나이지리아에서 리프트밸리열과 유사한 급성발열성 출혈열 질환인 ‘라싸열’이 유행하고 있어, 현지에서 야생쥐 및 그 배설물을 피하고, 현지에서 의료기관을 방문할 경우 환자의 혈액 등과 접촉하지 말 것을 권고했다.

제공 : 하이닥 ⓒ ㈜엠서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본 서비스는 e-제너두(주)(주)엠서클이 제휴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