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건강홈
  • 건강뉴스
  • 전문가 칼럼
  • 웰빙라이프
    • WeeklyFocus
    • 미용성형
    • 다이어트
    • 웰빙푸드
    • 스포츠/레저
    • 성과사랑
    • 음주와건강
    • 흡연과건강
    • 응급처치
    • 임신육아
    • 한방정보
  • 하이닥TV
    • 닥터인터뷰
    • 웰빙푸드
    • 스포츠/헬스
  • 공개상담실
  • 의학백과
    • 의학백과
    • 증상별FAQ
  • 자가체커
    • 일반자가체커
    • 남녀자가체커
    • 소아자가체커
웰빙라이프
Home  >  웰빙라이프  >  Weekly Focus
복통의 가장 흔한 원인 5가지
등록일 2015-12-29 오전 8:46

배가 아픈 복통 부위는 크게 우상복부, 좌상복부, 우하복부, 좌하복부로 나뉘며, 각 위치별 장기가 무엇인지에 따라 복통이 의미하는 질환이 달라진다.

비교적 흔한 증상에 속하는 복통의 가장 흔한 5가지 원인은 다음과 같다.

복통

1. 원인 불명(복통 환자의 1/3)

복통 환자의 1/3은 원인 불명으로 대개 증상이 저절로 좋아진다.

2. 대장염(7.2~18.7%)

배가 살살 아프면서, 속이 부글부글 끓고, 설사가 나서 괴로운 장염은 청결한 위생관리와 음식을 끓여 먹는 것이 가장 중요한 예방법이다.

3. 방광염 등 비뇨기질환(5.3%)

세균이 요도를 타고, 방광에 침입하여 방광에 염증을 일으키면, 빈뇨, 잔뇨감, 복통 등이 동반될 수 있다. 소변을 보고 싶을 때(요의)는 참지 말고 화장실에 가고, 대소변 후 앞에서 뒤쪽 방향으로 닦는 등 철저한 위생관리도 방광염 예방에 중요하다.

4. 위염(5.2%)

윗배가 아플 때는 위염 등 위장병을 의심할 수 있다. 예방 관리를 위해 자극적인 음식과 과음을 피하고, 식후 바로 눕지 않도록 하고, 스트레스를 조절하는 등 생활관리가 필요하다.

5. 과민성 대장염(2.6~3.3%)

일종의 장 기능 장애로 복통, 대변 횟수 변화, 복부팽만감 등이 동반되며, 소화기 질환 중 가장 흔한 질환이다. 주로 내장의 감각 기능 이상, 스트레스, 자극적인 식사 등이 원인으로 추정되며 배를 따뜻하게 해주고, 따뜻한 음료와 섬유질이 풍부한 식사를 하는 것이 도움된다.

[TIP] 복통 진료시 필요한 정보 (대한의학회)

복통 진료시 필요한 정보

진료실에서 복통에 관해 이야기할 때는 ▲복통의 시작 시점 ▲복통의 빈도 ▲복통의 통증 양상과 정도 ▲복통과 동반되는 다른 증상 등에 대해 구체적으로 이야기하는 것이 진료에 도움된다.

△ 통증의 시작 시점 = 복통이 만성인지 급성(갑자기 생긴 통증)인지 확인이 필요하다.

△ 통증의 위치 = 전형적인 복통의 경우 문제가 되는 장기 부근에서 통증이 발생하므로 통증의 위치는 매우 중요한 정보가 된다.

△ 통증의 양상 = 통증의 정도가 심한지 약한지, 통증이 지속되는지, 좋아졌다가 나빠지길 반복하는지, 통증이 특정 부위에 국한되는지, 통증 부위가 바뀌는지, 통증이 쑤시듯 아픈지, 찢어질 듯 아픈지 등 통증의 양상을 파악한다.

△ 통증의 악화 및 감소 요인 = 원인 질환에 따라 코 풀기, 기침하기, 물건 들기 등 배에 힘이 들어갈 때 통증이 심해지거나, 배변이나 구토로 통증이 나아지는 경우도 있으므로, 통증에 영향을 주는 요인도 중요하다.

△ 복통과 동반되는 증상 = 설사, 혈변이 동반되는 경우 장 질환을, 열이 있는 경우 염증 질환을 의심해볼 수 있다.

제공 : 하이닥 ⓒ ㈜엠서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목록보기

본 서비스는 e-제너두(주)(주)엠서클이 제휴하여 제공하고 있습니다.